이젠 필요없다고 생각하는 것(물건/서류등등)을 과감히 버리면 조만간 반드시 필요하게 된다.
반면 꼭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것들을 그대로 두면 몇년이 가도 햇빛 볼일이 없다.

'essa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% 차이  (0) 2009.03.27
자사고 입시가 추첨?  (2) 2009.03.10
정리정돈의 필연적 딜레마  (0) 2009.03.04
친구 결혼식의 관심사  (0) 2009.03.04
<빈곤의 종말> 반값에 질렀음...  (2) 2009.03.04
대한민국 국회와 Pigeon Hole  (0) 2009.03.03

댓글을 달아 주세요